スタイルアリーナは一般財団法人日本ファッション協会が運営しています。

2011.11

요류히메계(캐스트・패션)

  • 촬영 장소 府中「New CLUB QUEEN」
  • 촬영 일 2011.11.10

해설

 네온과 함쎄 밤 거리를 화려하게 수놓는 캐스트. 1980년대 중반에 나타났을 당시에는 좀처럼 만나기 어려운 존재였지만, 2006년에 등장한 갸르계 패션지 『고아쿠마ageha』로 인해 그 라이프 스타일이나 패션이 10대부터 20대 여성들의 동경이 되고, 현재에는 인기 직업 상위에 랭크되고 있습니다. 캐스트의 기본 스타일이라면, 「모리 헤어」와「모리 메이크」. 모리헤어는 에도시대의 상류계급이나 유곽 세계에서 여성에게 유행하던 올림 머리가 루트가 되고 있으며, 외견의 화려함은 물론, 머리에 볼륨을 주는 것으로 작은 얼굴이나 바디라인을 산뜻하게 보이게 하는 효과가 있습니다. 또한, 아이라인이나 인조 손눈썹, 컬러 렌즈가 필수인 눈의 힘을 강조한 메이크는 조명을 낮춘 가게 안에서도 돋보이도록 하는 목적이 있습니다. 하지만 일하는 지역에 따르기도 하지만, 요즘 모리 헤어는 작아지고, 메이크도 적당히 진한 것이 선호되고 있는 것 같습니다. 또한 복장은 캐주얼하고 걸리, 컨서버계 등, 특히 통일감이 없고 폭 넓은 취향이 보이며, 유행을 따라간다고 하기 보다 스스로 만들어 내는 경향이 있습니다. 캐스트에 의한 헤어, 메이크, 복장이 갸르층에 영향을 미치고 있습니다. (Written by 松本美香)

Tribe Chart

コンテンツをロード中